쿠폰박스

게시판

  1. 자유게시판

30분전 길가다가 배가 아파 근처에 모든 건물을 돌아다니며 열려있는 화장실을 찾다가

 

1층과 2층 사이에 있는 남녀 공용 화장실을 찾음.

 

 

구조는 소변기 2개 대변기 2개 있는 화장실이고, 화장실 문은 철문이였는데

 

대부분의 남자가 철문은 냅두고, 화장실 칸막이 걸쇠만 걸고 볼일을 보듯이

 

저 역시 문은 안잠구고 얼른 한덩어리를 배출해냄.

 

 

그때 갑자기 철문이 열리며 또각또각 거리는 구두소리가 들림.

 

 

속으로 아.. 문 잠구고 올껄 이라는 생각이 들면서 사람이.. 아니 남자가 있다는걸 알리기 위해 헛기침을 크게 두번 함.

 

 

근데 많이 급했던건지 신경 안쓰는건지 바로 옆칸에 들어가 볼일 볼 준비를 하는 소리가 들림.

 

 

나는 이제 막 한덩어리 배출했고,

 

아직 배가 아픈 상태라 중간에 나가기도 애매해서 얼른 끝내고 나가야겠다 생각하는 중에

 

갑자기 옆에서 "왜 안나가는거예요!!" 라고 짜증섞인 목소리로 나한테 따짐.

 

 

그래서 나는 "제가 먼저 들어왔잖아요, 얼른 볼일보고 나갈테니까 나가서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라고 함.

 

그러자 "저 정말 급하니까 쫌 나가주시라구요!!!" 라고 빼액 거림.

 

 

한마디 하려다가 순간 베스트에서 봤던 공용화장실에서 여자가 경찰부른 썰이 생각나서,

 

"닦고 나갈테니 조금만 계세요" 라고 말 하고, 급히 뒤를 닦고 나와 그 여자한테

 

"손만 씻고 나갈께요" 라고 하니까 "알았으니까 빨리 나가시라구요!!" 라고 또 빼액거림.

 

 

속으로 "아 진짜 x같은 x이 xx xx하네" 궁시렁 거리면서 손을 씻는데,

 

세면대 아래 청소할 때 쓰는 손잡이 달린 바가지가 보이는 것임.

 

 

학창시절 친구들과 자주 장난쳤던 기억이 스믈스믈 되살아 남ㅋㅋㅋㅋㅋ

 

한번 x돼 봐라. 하고..

 

바가지 가득 물 받아서 그 여자가 있는 칸막이 천장쪽으로 물을 냅다 뿌려버리고 도망쳐 나옴ㅋㅋㅋㅋ

 

 

뒤에서 "야 이 xx새끼야!!!" 라고 소리치는데ㅋㅋㅋㅋ

 

 

이 통쾌한 기분을 혼자 만끽하기가 너무 아쉬워서 글을 남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실일까?]

진짜면 개 똘라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sort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
44 언제나 기도로 시작하게 하양이24 10883   2018-07-14 2018-07-14 01:55
사랑하는 마음이 되어 아침 동편 창을 열고 당신의 밝음을 맞아들임은 오늘 하루도 사랑하는 마음이 되고픔입니다 눈에 보이는 현실이 어려워도 불평 아닌 감사하는 마음이게 하소서 생각보다 잘 되지 않더라도 실망보다는 용기를...  
43 사랑을 위한 충고 하양이24 10884   2018-07-09 2018-07-09 20:59
그 눈물 생각하며 다시 그대가 눈물 흘릴 슬픈 눈물 잘 흘리는 사람을 사랑하지 마세요 대구요로결석 랜덤영상전화 대구 반영구화장  
42 박명수의 웃긴 명언 올려 드립니다. 하양이24 10889   2017-11-12 2017-11-12 01:43
이색적인 생각이 새로운 명언을 만드네요. 요즘 연애인 특히 코미디언이 툭~ 하고 던지 말이 웃기지만 명언으로 다가 오는 경우가 많은 데요. 다음은 코미디언 박명수가 한 웃긴 말들 중에 의미 있는 명언이라 생각되는 글 발...  
41 나 그대 손잡고 걷는 길 하양이24 10893   2018-07-10 2018-07-10 16:59
사라진 흔적 만감이 교차한 인연 중에 그대에게 핀 꽃잎은 방긋 눈 뜨고 사랑의 시(詩)로 남아 내 가슴에 끈끈한 흔적을 엮어 놓는다 카카오톡 영상통화 방법 자동차무담보대출 친구찾기 방법 카카오톡 pc 영상통화 [출처] 던...  
40 그대 미소짓는 하양이24 10908   2018-07-14 2018-07-14 17:35
미소 그대 미소짓는 나를 볼수 있나요? 진정 그대가 내곁에 있기에 웃는 나를 느껠수 있나요? 천사같은 그대가 내사람이란 것을 알기에 나 이제 거울을 보며 희망스레 웃을 수 있습니다. 꿈속에서도 그대와 함께하며 동화속으로...  
39 ㅎㅎ 강호동도 자지러지게 하는 남자 유노윤호.... 하양이24 10910   2017-11-06 2017-11-06 22:37
말말말~ 한끼줍쇼에 나오는 윤호동의 명콤비 탄생~ 감성충만 콤비네요^^ 이회차 한번 보세요. 유노윤호 의 가치관 시간이 지나고 뭐가 있어도 중심을 딱 잡고 가자!라는 가치관이 있거든요 강호동의 반응 키야~ 출처: 개드립 htt...  
38 2015년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file 쿠폰박스 10942   2015-01-01 2015-01-01 15:54
2015년 새해가 시작되었네요. 세월이 지나면 지날 수록 시간이 점점 빨리 지나간다는 생각이 듭니다. 모두들, 하루하루를 소중히 지내시고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37 잼나는 강아지들의 장기자랑이네용 ㅋㅋ 하양이24 10951   2017-11-05 2017-11-05 01:48
안녕하세요^^ 이 영상 몇번이나 봤네용 들렀다가 흔적이라도 남겨용 ㅋ 유튜브에 있는 잼나는 영상에서 찾았어용 ^^ 즐감 한번 웃기 좋은 영상입니당 ㅋㅋ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com/embed/7W0b8...  
36 아이폰 X 가격유출 !!! 가격이 헉 !!! 합니다. 하양이24 10953   2017-11-01 2017-11-01 17:33
지금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아이폰 X 국내 출시가격으로만 본다면 역대급으로 생각됩니다. 이 가격으로 나온다는 보장은 없지만 이 가격이 안맞는다는 말도 없습니다. 만약 이 가격이 사실이라면 정말 스마트폰 가격이 이제 200만...  
35 일년에 한 번 하양이24 10977   2018-07-13 2018-07-13 02:14
장마 일년에 한 번은 실컷 울어버려야 했다 흐르지 못해 곪은 것들을 흘려보내야 했다 부질없이 붙잡고 있던 것들을 놓아버려야 했다 눅눅한 벽에서 혼자 삭아가던 못도 한 번쯤 옮겨 앉고 싶다는 생각에 젖고 꽃들은 조용히 ...  
34 커피를 마시며 하양이24 10991   2018-07-11 2018-07-11 01:52
한 잔의 정적 마시며 낮은 숨결 고르는, 어느 날 추억들이 입술을 간지럼 태우고 있었다 무입고자동차담보대출 자동차담보대환대출 할부차량담보대출 중고차담보대출  
33 노인이 되지 말고 어르신이 되길..... 후리후리스 10999   2017-07-11 2017-07-11 18:19
노인이 되지 말고 어르신이 되라 연관자료 [출처] 바로가기 연결  
32 봄의 독백으로 하양이24 11065   2018-07-01 2018-07-01 04:47
포기할 수 없는 그녀만의 계절을 그렇게 꿈꾸고 있지요 대구시 비만 다이어트 주사 현대자동차다이렉트 소개팅후연락 바로가기 가슴리프팅 듀이트리블랙마스크  
31 사랑에 대한 진실 하나 하양이24 11186   2018-07-04 2018-07-04 13:08
고로 세상에서 가장 아름답고 지독한 사랑을 해야만 흘릴 수 있는 진정한 눈물과 아픔이라는 것을 대구 진천동맛집 대구 비만주사 중고자동차가격 강남 유학원 대구 요로결석  
30 이런 사람이고 싶습니다. 하양이24 11189   2017-11-22 2017-11-22 02:28
가끔씩 죽도록 보고픈 사람이고 싶습니다 남아 있는 날들에 설레는 사람이고 싶습니다 연관자료 연결 [출처]  
29 1분만 즐거워 지는 웃긴 짤 모음들~^^ 하양이24 11335   2017-11-09 2017-11-09 23:48
약간 쎈거는 아니지만 ~ 캡쳐로 웃을 수 있는 글 캡쳐 올려 드려요^^ 즐겁고 유익한 시간이길 바라면서 올려 봅니당 이미지 순서대로~ 1. 적재적소에 웃긴 짤로 일침을 놓을 수 있는 듯하네요^^ 2. 마음에 들지 안을때 일을 ...  
28 그냥 편지가 하양이24 11422   2018-07-18 2018-07-18 14:27
편지 내가 쓴 편지는 그냥 편지가 아닙니다. 사랑하는 오직 한 사람 그대 마음에 헌혈을 하는 심정으로 내 심장의 피를 뽑아 쓴 사랑의 글입니다. 내가 쓴 편지는 그냥 편지가 아닙니다. 사랑하는 오직 한 사람 그대 마음에...  
27 정말 미안해 하양이24 11425   2018-07-17 2018-07-17 23:22
정말 미안해 당신 향한 나의 사랑 한결같지 못하여 정말 미안해 속상한 일이 있어도 아무 일 없는 듯 남몰래 삭혀야 하는데 당신에게 괜한 투정 부려 정말 미안해 사랑의 눈빛 수다히 나누어도 아쉬울 짧은 생(生)인데 종종 ...  
26 그 사랑의 피에로 하양이24 11440   2018-07-04 2018-07-04 18:36
너를 그리워하며 행복한 아픔에 취하고 마는 작은 사랑의 피에로가 되리라 영상채팅 링크2 대구 비만주사 화상통화 랜덤비디오채팅 대구반영구화장  
25 평생을 한결같이 하양이24 11483   2018-07-17 2018-07-17 00:53
목련꽃 평생을 한결같이 단아한 목련의 자태를 간직하셨던 어머니 꽃샘추위 시샘에 살그머니 봄을 틔우는 목련의 계절에 총총 우리 곁을 떠나신 것은 삶이 고달픈 날에도 마음 하나는 목련꽃처럼 맑고 순하게 지켜가라는 그 마음...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